고동진 삼성전자 사장 "갤럭시S7, 차별화...소비자 반응 보고파"

실시간 뉴스
    최종편집시간 : 2018년 09월 23일 20:05:34
    고동진 삼성전자 사장 "갤럭시S7, 차별화...소비자 반응 보고파"
    뉴스룸, 고동진 무선사업부장 인터뷰 공개
    새로운 시도 통해 정체된 무선시장 타개해야
    기사본문
    등록 : 2016-02-16 16:47
    이호연 기자(mico911@dailian.co.kr)
    ▲ 고동진 삼성전자 무선사업부장(사장) ⓒ삼성전자

    삼성전자 고동진 무선사업부장 고동진 사장이 공개를 앞둔 ‘갤럭시S7’에 대해 자신감을 나타냈다. 한계를 계속해서 깨왔던 갤럭시 브랜드인만큼, 타 제품과는 차별화된 모바일 경험을 제공하겠다는 포부다.

    삼성전자는 16일 공식 블로그 ‘뉴스룸’에 고동진 사장의 인터뷰를 공개했다. 고동진 삼성전자 사장은 인터뷰를 통해 또 한번의 혁신을 갤럭시로 구현하겠다는 각오를 다졌다.

    고동진 사장은 “모바일 시장은 새로운 성숙기에 진입했다”며 “단순한 기술 주도형 제품 경쟁에서 벗어나 소비자에게 만족 그 이상의 모바일 경험을 제공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이전까지 시도해보지 않았던 새로운 무언가를 촉구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고 사장은 “이같은 삼성전자 모바일 사업 변화를 이끌어가기 위해 토론하고 논쟁하는 분위기를 정착시키려고 했다”며 “저는 항상 경청하고, 심사숙고하며 편견없이 사람들의 마음을 얻으려 노력한다. 새로운 문화를 전파하고 솔선수범 실천하는 리더가 되고자 한다”고 밝혔다.

    그는 “갤럭시 브랜드의 철학은 새로운 것을 시도하고 이제까지 없던 것을 세상에 선보이는 것”이라며 “삼성전자는 갤럭시 노트로 ‘패블릿’ 시장을 개척했고, ‘갤럭시S6 엣지’로는 듀얼 엣지 경험을 선사했다”고 운을 뗐다.

    이어 “삼성전자 모바일 비전은 끊임없는 기술 발전을 통해 사람들의 삶을 윤택하게 하고 스스로를 뛰어넘겠다는 DNA가 내재됐다”며 “올해 출시될 갤럭시S7은 다양하고 차별화된 모바일 경험을 선사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갤럭시S7 탄생까지 모든 임직원이 노력을 아끼지 않았다”며 “지난 몇 개월간의 노력의 결과를 보고 확신이 생겼고, 하루빨리 소비자의 반응을 보고 싶다”고 기대감을 드러냈다.

    한편, 고동진 사장은 오는 22일 '모바일 월드 콩그레스(MWC)2016'에서 열리는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갤럭시S7을 공개한다.[데일리안 = 이호연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