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4-03 10시 기준
확진환자
10062 명
격리해제
6021 명
사망
174 명
검사진행
18908 명
15.6℃
맑음
미세먼지 57

단원고 3학년, 슬픔 억누르고...임시휴교 후 첫 등교

  • [데일리안] 입력 2014.04.24 12:11
  • 수정 2014.04.24 12:12
  • 스팟뉴스팀

4교시까지만 수업하고 낮 12시 10분께 하교 예정

<@IMG1>
세월호 침몰 사고 9일째인 24일 안산 단원고 3학년생들이 임시휴교 후 첫 등교를 시작했다.

단원고의 등교 시간은 아침 8시 20분으로, 7시 50분에서 8시 사이 대부분의 학생들이 평소처럼 등교했다. 정문 앞에서는 3~4명의 학교 관계자가 나와 학생들의 등교를 도왔다.

정문 앞에서는 학생들 취재를 자제해달라는 교사와 일부 취재진들 간 승강이가 벌어지기도 했다.

이날 등교를 한 것은 3학년 학생들뿐 아니었다. 세월호에 탔다가 숨진 2학년 학생들도 운구차를 타고 마지막 등교를 했다.

한편, 이날 등교한 3학년 학생들은 4교시까지만 수업한 뒤 낮 12시 10분께 하교할 예정이다. 오는 28일부터는 1학년 학생들도 등교를 시작한다.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