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아프리카돼지열병 살처분 작업 투입되는 외국인 노동자


홍금표 기자(goldpyo@dailian.co.kr) |
국내에서 처음으로 아프리카돼지열병(ASF)이 발생한 가운데 17일 오후 경기도 파주시에 위치한 한 양돈농장에서 돼지 살처분 작업을 위해 외국인 노동자들이 투입되고 있다.

▲ ⓒ데일리안 홍금표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