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BC도 ‘손흥민 엄지 척’ 최고 평점 부여


김윤일 기자(eunice@dailian.co.kr) |
▲ 손흥민 멀티골. ⓒ 게티이미지

2골을 몰아친 토트넘 손흥민이 극찬을 한 몸에 받았다.

토트넘은 14일(한국시간)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 크리스탈 팰리스와의 홈경기서 4-0 대승을 거뒀다.

이로써 4경기 만에 승리를 거두며 최근 부진을 털어낸 토트넘은 2승 2무 1패(승점 8)를 기록, 리그 3위로 뛰어올랐다.

승리의 주역은 역시나 손흥민이었다. 이날 선발 출전한 손흥민은 선제 결승골을 포함해 2골을 몰아치며 팀이 대승을 거두는데 앞장섰다.

경기 후 BBC는 손흥민을 맨 오브 더 매치(MOM)로 선정하며 “손흥민은 크리스탈 팰리스의 끊임없는 골칫거리였다. 그라운드에서 다른 누구보다 많은 슛과 유효 슈팅을 기록했다”라고 칭찬했다.

축구 통계사이트 ‘후스코어드닷컴’도 마찬가지였다. 이 매체는 2골을 터뜨린 손흥민에게 양 팀 통틀어 최고인 평점 9.3을 부여했다.

한편, 손흥민은 오는 19일 오전 1시 55분 올림피아코스를 상대로 2019-20 UEFA 챔피언스리그에 출전할 예정이다.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