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
T

성금으로 혹은 마스크로…이병헌·신민아·유재석, 코로나19 확산 방지 기부 행렬

    [데일리안] 입력 2020.02.25 17:41
    수정 2020.02.25 17:43
    부수정 기자 (sjboo71@dailian.co.kr)

배우 이병헌은 25일 오후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랑의 열매를 통해 후원금 1억원을 전달했다.ⓒ데일리안 홍금표 기자배우 이병헌은 25일 오후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랑의 열매를 통해 후원금 1억원을 전달했다.ⓒ데일리안 홍금표 기자


연예인들이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확산 방지 및 예방을 위해 기부 행렬에 나섰다.


배우 이병헌은 25일 오후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랑의 열매를 통해 후원금 1억원을 전달했다. 이병헌의 후원금은 노인, 장애인, 저소득 가정 등 취약계층에게 마스크와 손 소독제 등 위생용품을 지원하는데 사용될 예정이다.


신민아 역시 따뜻한 온정을 더했다. 신민아 소속사 에이엠엔터테인먼트 측은 "신민아가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노력하는 의료진과 취약 계층 예방을 위해 사랑의 열매 측에 1억원을 기부했다"고 밝혔다.


'기부의 아이콘' 유재석 역시 이날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1억원의 성금을 기부했다. 이혜영도 전날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1000만원을 기부했다.


윤세아도 전날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1000만원을 냈다. 윤세아 외에도 많은 연예인이 대구에 기부하며 힘을 보탰다. 이영애는 대구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5000만원을, 박서준과 장성규도 같은 단체에 각각 1억원을 쾌척했다.


신민아 소속사 에이엠엔터테인먼트 측은 "신민아가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노력하는 의료진과 취약 계층 예방을 위해 사랑의 열매 측에 1억원을 기부했다"고 밝혔다.ⓒ데일리안 홍금표 기자신민아 소속사 에이엠엔터테인먼트 측은 "신민아가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노력하는 의료진과 취약 계층 예방을 위해 사랑의 열매 측에 1억원을 기부했다"고 밝혔다.ⓒ데일리안 홍금표 기자

김고은은 국제구호개발 NGO 굿네이버스를 통해 코로나19 예방 물품 구매에 어려움을 겪는 저소득 가정을 위해 마스크 4만장 상당을 살 수 있는 금액 1억원을 전달했다.


이사배는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을 통해 코로나19 감염에 취약한 아이들을 위한 물품 구매 비용 2400만원을, 청하도 같은 단체에 마스크 1만장 구매 비용인 2000만원을 기부했다.


효민은 대구시청에 마스크 3000장을 기부했다. 송가인은 고(故) 이화자의 곡 '화류춘몽' 리메이크 음원 수익을 코로나19 예방과 확산 방지, 극복을 위해 전액 기부했다.


김의성은 바이러스의 발병지로 가장 많은 사망자와 감염자를 내고 있는 중국 우한에 우한의 자매도시인 청주시를 통해 의료용 장갑 10만개를 기탁했다.


홍진영은 지난 달 우한 교민들의 임시 숙소로 사용되는 아산 경찰인재개발원과 인천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마스크 5000여개를 기부했고, 슈퍼주니어는 "면역력이 취약한 아동 청소년의 감염 예방을 위해 써달라"며 사랑의 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마스크 1만개를 기부했다.


김보성은 아산과 진천에 마스크 7000개를 기부하며 온정의 손길을 더했다.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