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
T

신한은행, 2900억 규모 신종자본증권 발행

    [데일리안] 입력 2020.02.25 15:04
    수정 2020.02.25 15:04
    부광우 기자 (boo0731@dailian.co.kr)

신한은행이 2900억원 규모의 원화 신종자본증권을 발행한다.ⓒ신한은행신한은행이 2900억원 규모의 원화 신종자본증권을 발행한다.ⓒ신한은행

신한은행은 25일 2900억원 규모의 원화 신종자본증권을 발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신종자본증권은 5년 콜옵션 보유 영구채 2400억원과 10년 콜옵션 보유 영구채 500억원으로 발행되며 금리는 시중은행이 발행한 원화 신종자본증권 중 4년 연속 가장 낮은 2.88%와 3.08%다.


신한은행은 이를 최초 2500억원 규모로 발행할 계획이었다. 하지만 국제적 변동성 확대 및 불안정한 시장 상황 속에서도 다양한 투자기관의 적극적인 참여에 힘입어 발행금액이 증액됐다는 설명이다.


이번 발행을 통해 신한은행은 자기자본 비율이 16베이시스포인트(bp·1bp=0.01%포인트) 상승할 것으로 예상했다. 특히 모집금액의 두 배에 가까운 응찰률을 통해 신한은행의 우수한 재무건전성과 리딩뱅크로서의 지위를 확고히 인정받는 계기가 됐다는 평이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채권시장의 변동성이 확대되는 상황에서도 장기물 투자 수요에 부응하는 10년 콜옵션을 포함하는 등 투자자와의 적극적인 소통을 통해 증권사, 보험사, 공제회 등 다양한 기관의 참여를 이끌어 낼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선제적인 기본자본 확충 및 안정적인 자기자본비율 관리를 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