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
T

카카오뱅크, 증권사 계좌개설 신청에 NH투자증권 추가

    [데일리안] 입력 2020.02.25 10:26
    수정 2020.02.25 10:26
    부광우 기자 (boo0731@dailian.co.kr)

카카오뱅크가 주식계좌개설 서비스 대상 증권사에 국내 대형 증권사 가운데 한 곳인 NH투자증권을 추가했다.ⓒ카카오뱅크카카오뱅크가 주식계좌개설 서비스 대상 증권사에 국내 대형 증권사 가운데 한 곳인 NH투자증권을 추가했다.ⓒ카카오뱅크

카카오뱅크는 25일 주식계좌개설 서비스 대상 증권사에 국내 대형 증권사 가운데 한 곳인 NH투자증권을 추가한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카카오뱅크 모바일 어플리케이션에서 NH투자증권의 모바일 주식거래 앱 나무를 신청할 수 있게 된다.


카카오뱅크 주식계좌 개설 서비스는 카카오뱅크 입출금 계좌개설시 입력한 정보를 바탕으로 주식 계좌 개설 신청이 가능해 직접 증권사의 홈트레이딩시스템(HTS) 또는 영업점에서 개설할 때보다 더 빠르고 편리하게 주식 계좌를 개설할 수 있다. 지난해 3월 먼저 시작한 한국투자증권의 경우 서비스 출시 11개월만에 카카오뱅크를 통한 신규 계좌개설 건수가 약 120만좌에 달했다.


NH투자증권에 최초 계좌를 개설하는 고객에게는 3월 말까지 개설 축하금 1만원을 카카오뱅크 입출금 통장으로 지급하며, 매월 일정금액 발행어음을 매수해주는 특판 적립형 발행어음의 가입 기회를 한도소진시까지 제공한다. 발행어음 최저 가입금액은 1만원, 월별 최대 매수금액은 10만원이다. 금리는 연 4.5%다. 계좌개설 고객은 국내 주식 거래시 수수료 평생 무료 혜택도 받을 수 있다.


카카오뱅크 관계자는 "한국투자증권에 이어 NH투자증권까지 국내 대형 증권사의 계좌개설이 가능해졌다"며 "고객들의 수요와 편의에 따라 더 많은 선택의 기회를 가질 수 있도록 증권사를 추가 확대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