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
T
드림캐쳐 측 “멤버 및 스태프 전원 코로나19 음성…자택서 휴식 중”

드림캐쳐 측 “멤버 및 스태프 전원 코로나19 음성…자택서 휴식 중”

걸그룹 드림캐쳐와 스태프가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검사 결과 전원 음성 판정을 받았다.소속사 드림캐쳐컴퍼니는 6일 “SBS MTV ‘더쇼’에 함께 출연한 에버글로우 스태프의 코로나19 확진 소식이 알려진 이후 드림캐쳐 멤버는 물론 현장 방문 스태프 전원에 대해 곧바로 검사를 실시했다. 그 결과 멤버들과 스태프 모두 음성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이어 “현재 드림캐쳐 멤버들은 첫 정규앨범 활동을 마무리 한 상태로 자택에 돌아가 휴식을 취하고 있다. 혹시 모를 확산 우려에 대비해 이동 시에도 스태프의 차량만을 이용, 일반인…


TV 엿보기

스타 인터뷰

더보기

사건사고

핫클릭

[D기획┃영상으로 보는 공연③] "보완재일 뿐 결정체 아니다"

[D기획┃영상으로 보는 공연③] "보완재일 뿐 결정체 아니다"

"온라인을 통해 무대의 묘미를 제대로 느낄 수 있을까요?"최근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확산 이후 국공립 공연장을 중심으로 온라인 생중계가 하나의 트렌드로 자리 잡고 있지만, 공연 관계자들은 "영상 콘텐츠가 대세로 자리 잡는 일은 없을 것"이라고 입을 모았다.관객들은 다시 공연장으로 발길을 돌릴 것이고, 온라인 콘텐츠는 제한적인 형태로 명맥을 유지할 거란 전망이다.무엇보다 공연예술의 특성상 온라인으로 공연의 감동이 제대로 전달될 수는 없다는 것이다. 한 공연 관계자는 "온라인을 통해 공연을 소개하는 것이 공연문화의 새로…

[D기획┃영상으로 보는 공연②] 문화소외계층과 '접속'하다

[D기획┃영상으로 보는 공연②] 문화소외계층과 '접속'하다

공연계가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확산 이후 안방과 온라인으로 눈을 돌리고 있지만, 이를 바라보는 시선엔 기대와 우려가 엇갈리고 있다. 영화계까지 초토화된 상태에서 대중들의 접근성이 좋은 온라인 생중계가 대안으로 급부상했지만, 불황을 이길 수 있는 해결책이 될 수는 없다는 지적이 나오고 있다.우려에도 불구하고 온라인으로 뻗어가는 공연에 대중들은 반응하기 시작했다. 지난 2일 뮤지컬 '마리퀴리'는 네이버TV와 V앱을 통해 공연 실황을 최초로 공개했는데, 무려 21만 뷰를 기록할 만큼 반응이 뜨거웠다. 이밖에 세종문화회관…

[D기획┃영상으로 보는 공연①] 온라인으로 향하는 뮤지컬·연극

[D기획┃영상으로 보는 공연①] 온라인으로 향하는 뮤지컬·연극

뮤지컬과 연극, 오페라 등은 무대 위에서 연출되는 무대예술이다. 배우들의 연기와 무대 세트, 조명, 음향 등이 조화롭게 움직일 때 하나의 완성된 결정체가 된다. 배우들의 열정과 현장에서 느껴지는 생동감이 관객들의 감동을 끌어내는 원동력이 된다.하지만 비싼 티켓 가격과 일부 지역에 공연장이 몰려 있다는 특성 때문에 대중들의 접근성이 떨어진다는 지적이 많았다. 그만큼 이를 영상으로 기록해 대중들과 소통하려는 노력도 끊이지 않았는데, 가장 대표적인 게 영화였다.사실 뮤지컬과 영화는 오래전부터 떼려야 뗄 수 없는 관계였다. 공연은 그 순간…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