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4-05 10시 기준
확진환자
10237 명
격리해제
6463 명
사망
183 명
검사진행
19571 명
6℃
맑음
미세먼지 47

‘미스터트롯’ 영탁 측 “음원 사재기 사실 아냐…마음 무겁다”

  • [데일리안] 입력 2020.03.26 11:52
  • 수정 2020.03.26 11:52
  • 박정선 기자 (composerjs@dailian.co.kr)

ⓒTV조선ⓒTV조선

트로트 가수 영탁을 둘러싼 음원 사재기 논란과 관련해 소속사가 “사실무근”이라는 입장을 밝혔다.


26일 소속사 밀라그로는 “저희 회사와 관련된 음원 사재기 주장에 대해서 사실이 아님을 밝힌다”면서 “규모가 작은 회사다 보니 가수 지원에 한계가 있었고 좋은 활동을 위해 주변에 조력을 구하며 여러 노력을 해왔으나, 그 과정에서 회사의 미숙함으로 영탁에게 어려움이 되지 않았는지 무거운 마음”이라고 전했다.


소속사는 “현재 영탁은 새로운 매니지먼트 시스템에서 지원을 받으며 열심히 활동을 할 계획이다. 또 원소속사 밀라그로도 애정과 노력을 이어갈 것”이라며 “팬 여러분들께 심려 끼친 점 깊이 사과드린다. 앞으로 회사 운영과 관련된 일들을 깊이 살피겠다”고 덧붙였다.


TV조선 ‘미스터트롯’ 최종 2위에 오르며 인기를 끈 영탁은 지난달 ‘니가 왜 거기서 나와’ 관련 음원 사재기 의혹에 휩싸였다. 하지만 소속사는 한 달여 동안 입장 없이 침묵을 지키면서 논란을 키웠다.


아래는 영탁 소속사 밀라그로 공식입장.


가수 영탁의 소속사 밀라그로 입니다.


저희 회사와 관련된 음원 사재기 주장에 대해서 사실이 아님을 밝힙니다.


규모가 작은 회사이다 보니 가수 지원에 한계가 있었고 좋은 활동을 위해 주변에 조력을 구하며 여러 노력을 해왔으나, 그 과정에서 회사의 미숙함으로 영탁에게 어려움이 되지 않았는지 무거운 마음입니다.


현재, 영탁은 새로운 매니지먼트 시스템에서 지원을 받으며 열심히 활동을 할 계획입니다. 또한 원소속사 밀라그로도 애정과 노력을 이어갈 것입니다.


팬 여러분들께 심려 끼친 점 깊이 사과 드립니다. 이번 일을 계기로 밀라그로는 회사 운영과 관련된 일들을 더 깊이 살피도록 하겠습니다.


트롯을 사랑하는 분들과 가수 영탁에게 많은 사랑을 보내주시는 팬분들께 죄송한 말씀과 감사의마음을 함께 전합니다.


가수 영탁의 소속사 밀라그로 배상


0
0
0

전체 댓글 0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